2021.10.01 (금)

  • 맑음동두천 22.2℃
  • 맑음강릉 24.9℃
  • 맑음서울 23.0℃
  • 박무대전 22.3℃
  • 맑음대구 24.5℃
  • 맑음울산 24.2℃
  • 구름조금광주 23.5℃
  • 맑음부산 25.4℃
  • 맑음고창 23.6℃
  • 구름많음제주 27.0℃
  • 맑음강화 22.5℃
  • 맑음보은 23.1℃
  • 맑음금산 20.9℃
  • 구름많음강진군 24.0℃
  • 맑음경주시 26.3℃
  • 맑음거제 24.0℃
기상청 제공

완주군의회, ‘한반도 종전선언 촉구’ 결의안 채택

URL복사

완주군의회(의장 김재천)은 ‘한반도 평화를 위해 종전선언’을 촉구하고 나섰다.

 

군의회는 지난 8월 31일 열린 제262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최찬영 의원이 발의한 ‘한반도 종전선언 촉구 결의안’을 채택했다.

최찬영 의원은 결의문을 통해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과 남북의 경제발전을 위해 67년 동안 지속되고 있는 ‘정전체제’를 공식적으로 마감하고 ‘종전선언’을 통해 평화협정으로 전환하는 것은 한반도 평화와 더 나아가 세계 평화의 표본이 될 수 있다”며 제안이유를 밝혔다.

 

또한 “그 동안 남북은 6.15남북공동선언, 10.4남북공동선언, 4.27판문점 선언 등을 통해 종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강대국들 간의 맺어진 정전협정이 걸림돌이 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최 의원은 “지난 7월 북한의 통신망이 복구되며 관계 회복에 대한 기대가 올라갔지만, 한미훈련으로 인해 다시 통신이 두절 되는 상황에 이르렀다”며, “정부는 적극적인 자세로 통신선을 회복하고 다시 대화를 시작 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달라”고 촉구했다.

 

본회의를 통해 채택된 결의문은 청와대와 국회, 국무총리, 통일부 등에 송부됐다.

기자정보

TGN 포토뉴스



Tgnews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