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6 (월)

  • 구름많음동두천 8.6℃
  • 구름많음강릉 13.1℃
  • 구름조금서울 10.0℃
  • 구름조금대전 10.3℃
  • 구름많음대구 11.2℃
  • 구름많음울산 12.9℃
  • 구름많음광주 12.3℃
  • 구름많음부산 13.5℃
  • 구름조금고창 9.8℃
  • 구름많음제주 12.8℃
  • 구름많음강화 7.7℃
  • 구름많음보은 9.9℃
  • 구름많음금산 10.3℃
  • 구름조금강진군 12.5℃
  • 구름많음경주시 11.5℃
  • 구름많음거제 11.5℃
기상청 제공

백제의 숨결, 천년의 사랑’ 2021 익산서동축제 개막

URL복사

 

익산시의 대표축제인 ‘2021년 익산서동축제’가 단계적 일상회복에 맞춰 6일 화려한 개막식을 시작으로 23일간의 손님맞이에 나선다.

 

익산시가 주최하고 (재)익산문화관광재단이 주관하는 2021 익산서동축제는‘백제의 숨결, 천년의 사랑’이라는 주제로 6일부터 시작해 이달 28일까지 서동공원 일원에서 펼쳐진다.

 

5일 개막 전날 축제의 성공적인 개최와 코로나19 극복을 기원하는‘무왕제례’를 시작으로 6일 개막행사와 야간경관 점등을 거쳐 시민과 방문객들에게 빛의 힐링을 선사한다.

코로나19의 지역확산 방지와 일상으로의 회복을 소망하며 긴 시일 야간경관 전시를 중심으로 진행된다. 특히 올해 익산서동축제의 백미는 익산과 서동축제만의 이야기를 담은 백제유등 전시 연출이다.

 

서동의 탄생부터 서동 선화의 사랑 이야기와 무왕의 웅지를 담아낸 다채로운 색채와 모습의 유등이 낮과 밤을 아우르며 축제장을 찾는 방문객들에게 특별한 백제의 이야기를 선물한다.

 

해상왕국 백제의 꿈을 보여주는 금마저수지 LED 돛배와 금마 주민들이 손수 만들어 전시하는 한지등, 축제장을 아름답게 밝히는 야간경관 산책로가 관람객들의 발걸음을 이끈다.

 

한편 단계적 일상회복의 전환기를 맞아 주말을 활용한 다양한 공연과 체험들도 준비되었다.

6일엔 전라북도문화관광재단 주관의 ‘몽연 : 서동의 꿈’ 넌버벌 댄스컬 공연과 7일(일) 연극협회 익산지부가 시연하는 주제연극공연이 축제의 첫 주말 방문객을 맞이했다.

 

13일(토)엔 마한백제문화예술제전위원회가 주관하는 백제무왕익산천도입궁의례식이 펼쳐진다.

 

매주 토요일 저녁엔 금마저수지를 활용한 수상공연이, 매일 밤 서동정에선 서동요 그림자극 공연이 운영되어 다양한 장르의 볼거리로 남녀노소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한다.

 

또한 축제장을 찾는 이들의 다양한 꿈을 담아낼 소원 배 띄우기와 소원지 달기 체험, 한류의 원류인 백제 의복을 입고 축제를 즐기는 백제 복식 체험도 특별한 경험을 제공한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익산서동축제를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과 관광객들이 위로와 희망을 얻길 바라며, 백제왕도 익산의 지역브랜드 가치를 높여가는 서동축제가 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하며, “우리 모두의 건강을 위하여 밀집 관람을 피하고, 방문객 모두가 스스로 철저한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를 준수해줄 것을 바란다”고 강조했다.

기자정보

TGN 포토뉴스



Tgnews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