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4 (토)

  • 맑음동두천 35.4℃
  • 맑음강릉 32.0℃
  • 구름조금서울 36.3℃
  • 구름많음대전 33.8℃
  • 구름많음대구 32.3℃
  • 구름많음울산 29.8℃
  • 흐림광주 32.3℃
  • 구름조금부산 30.8℃
  • 구름많음고창 33.6℃
  • 흐림제주 30.2℃
  • 맑음강화 34.2℃
  • 구름많음보은 32.8℃
  • 구름많음금산 33.0℃
  • 흐림강진군 31.8℃
  • 구름많음경주시 31.9℃
  • 구름많음거제 30.5℃
기상청 제공

청와대/행정부

새만금 수상태양광 2단계사업 지자체 합의 결정

경제위기 고려 군산 450MW, 김제·부안 각 225MW씩 배분

URL복사

새만금 수상태양광 2단계 사업의 지자체 간 합의가 이뤄지며 상생과 협력의 길로 나아갈 기틀을 마련했다.

 

군산시에 따르면 새만금 수상태양광 2단계사업에 대한 조기 확정을 지속적으로 건의한 결과 ‘새만금권역 행정협의회’가 구성됐다.

 

특히 22일 협의회 킥오프 협의회에서 첫 번째 안건으로 2단계 사업 배분 건의안에 대한 지자체 간 수상태양광 투자유치형 2단계 발전사업 (900MW)의 배분기준 건의안을 산업투자형(군산)에 450MW, 개발투자형에 450MW 배분키로 하고, 이 중 개발투자형은 복합·산업(김제)과 관광·레저(부안)에 각 225MW를 배분해 건의키로 공동 합의했다.

 

수상태양광 투자유치형 2단계 발전사업(900MW) 배분은 새만금 사업지역에 대규모 투자를 제안하는 민간사업자에게 수상태양광 발전사업권을 인센티브로 부여하는 것이다.

 

산업투자형은 산업시설 유치와 생산활동에 따른 산업경제 부분에 활용하고, 개발투자형은 용지매립·조성에 따른 부지공급 및 관광·레저·단지형 시설투자를 지원한다.

 

이날 송하진 도지사와 강임준 군산시장, 박준배 김제시장, 권익현 부안군수는 새만금33센터에서 ‘제1차 새만금권역 행정협의회’를 열고 수상태양광 투자유치형 2단계 발전사업 배분 기준 건의안에 합의했다. 협의회에 앞서 도와 3개 시군 새만금 담당국장들이 참여한 실무행정협의회는 수상태양광 투자유치형 2단계 발전사업(900MW) 배분기준 건의안을 마련해 협의회에 상정했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전북도민의 숙원사업인 새만금사업이 지역간 갈등과 반목이 아닌 상생과 협력의 길로 갈 수 있다는 것을 도민에게 보여줬다. ‘수상태양광 투자유치형 2단계 발전사업’에 대해 의미 있는 성과를 이끌어내는데 함께 해주신 모든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새만금권역 행정협의회’는 도지사를 위원장으로, 각 시장·군수를 위원으로 구성하며 지방자치법상 행정협의회 구성 전까지 한시적으로 운영한다.

 

 

기자정보

TGN 포토뉴스



Tgnews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