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10 (토)

  • 구름조금동두천 24.3℃
  • 구름많음강릉 24.0℃
  • 구름조금서울 26.4℃
  • 구름많음대전 27.5℃
  • 구름많음대구 22.3℃
  • 구름많음울산 25.7℃
  • 구름조금광주 26.1℃
  • 구름조금부산 24.9℃
  • 구름조금고창 26.2℃
  • 구름많음제주 27.3℃
  • 구름조금강화 23.3℃
  • 흐림보은 23.7℃
  • 흐림금산 22.2℃
  • 맑음강진군 25.2℃
  • 흐림경주시 21.3℃
  • 맑음거제 25.2℃
기상청 제공

전주대사습놀이 판소리명창부 장원에 양혜인씨

URL복사

제47회 전주대사습놀이 전국대회의 판소리명창부에서 양혜인 씨(만 33세·전남 목포시) 씨가 영예의 장원에 선정됐다.

 양혜인 씨는 31일 국립무형유산원에서 열린 제47회 전주대사습놀이 전국대회 판소리명창부 경연에서 판소리 춘향가 중 이별 후 임을 그리는 대목을 열창해 장원으로 선정돼 대통령상과 함께 국악계 최고 상금인 6,000만 원을 받았다. 상금은 지난해 5,000만 원에서 1,000만 원이 늘어났다.

 제47회 전주대사습놀이 전국대회는 제39회 전주대사습놀이 학생전국대회와 함께 지난 5월15일부터 31일까지 17일간 이달 개관한 전주대사습청을 비롯해 한국전통문화전당, 전주덕진예술회관, 국립무형유산원 등으로 분산 개최돼 열띤 경연이 펼쳐졌다.

 

이날 전주MBC로 생중계된 본선에서는 판소리명창부 양혜인 씨를 포함해 각 부문별 장원자가 배출됐다. 부문별 장원자로는

△국회의장상(무용명인부) 김호은 △국무총리상(농악부) 세한대학교 전통연희학과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민요부, 가야금병창부) 이덕용, 지현아 △전라북도지사상(판소리일반부) 전민권 △전주시장상(무용일반부) 이우영 △문화방송사장상(기악부, 시조부) 송누리영, 김화자가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지난 30일 진행된 학생대회에서는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판소리부 박지현, 관악부 이재영, 현악부 김예준, 무용부 박정인 △전라북도지사상 민요부 이가현, 가야금병창부 김가현 △대상문화재단이사장상 농악부 국립예술중고등학교가 장원으로 선정됐다.

 

 “올해 전국대회는 작년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 무관객으로 대회를 진행했던 노하우를 바탕으로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한 철저한 계획 하에 안전하게 진행됐다”면서 “앞으로도 국악분야 최고 등용문이라는 전주대사습놀이 전국대회의 명성을 이어가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정보

TGN 포토뉴스



Tgnews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