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18 (일)

  • 구름많음동두천 29.5℃
  • 구름많음강릉 29.3℃
  • 구름조금서울 30.3℃
  • 구름조금대전 30.0℃
  • 구름많음대구 28.2℃
  • 구름많음울산 27.7℃
  • 구름많음광주 29.6℃
  • 흐림부산 27.2℃
  • 구름많음고창 28.9℃
  • 흐림제주 26.4℃
  • 구름조금강화 28.8℃
  • 구름많음보은 27.1℃
  • 구름많음금산 27.2℃
  • 흐림강진군 26.6℃
  • 구름많음경주시 29.2℃
  • 구름많음거제 27.5℃
기상청 제공

인공지능으로 백신 이상반응 확인한다

URL복사

전주시가 인공지능을 활용해 코로나19 백신 접종 이상반응을 확인한다.

 

 전주시와 네이버(대표이사 한성숙)는 6월 한 달간 서신·인후동 지역 75세 이상의 백신 예방접종 대상자 2700여 명을 대상으로 AI 콜(응답식) 방식의 백신 이상반응 모니터링 서비스를 시범 운영한다고 31일 밝혔다. 기존까지 인공지능을 활용해 자가격리자 모니터링이 진행된 적은 있지만 인공지능으로 백신 접종 이상반응을 모니터링하는 것은 전국 지자체 중 처음이다.

 

네이버의 AI(인공지능) 기술인 클로바(CLOVA)는 코로나19 백신을 맞은 대상자에게 접종일로부터 1~3일간 전화를 걸어 통증, 부종 등 이상반응 여부를 응답식으로 확인하게 된다.

 이상반응이 있는 응답자가 나오면 전주시 담당자가 추가 확인 작업을 거쳐 집중관리에 들어가게 된다.

이번 모니터링 서비스는 별도 모바일 앱을 설치할 필요 없이 유선전화를 통해 이상반응을 확인할 수 있어 노인들에게도 적용이 용이하다.

 시는 우선 서신·인후1동 지역 75세 이상 백신 예방접종 대상자를 대상으로 시범 운영한 뒤 추진결과를 검토해 대상 지역을 점차 확대할 예정이다.

 시는 당초 주민센터 담당자를 통해 진행해오던 이상반응 상담업무를 AI가 대신함으로써 최근 대두되고 있는 코로나19 방역현장의 과중한 업무 부담을 줄이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에 앞서 시와 네이버는 지난 3월 코로나19 등 사회변화에 따른 공공·행정서비스 디지털화에 대비하기 위해 ‘인공지능 기술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코로나19 대응, 사회복지, 디지털 행정 분야 등에서 인공지능을 활용한 비대면 서비스를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네이버 관계자는 “자체 개발한 고도화된 AI 기술이 일선 방역 현장의 많은 의료진분들께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적극 나설 것”이라며 “감염 확산 관리에 이어 백신 접종시기에도 많은 의료진들이 본연의 업무에 집중하실 수 있도록 클로바 케어콜을 고도화하고, 다양한 지자체와의 협력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승수 전주시장은 “백신접종은 시민 모두의 전폭적인 협조와 행정·의료진의 안전하고 신속한 접종, 지역사회 전반의 철저한 대응시스템 등 3박자가 반드시 갖춰져야 한다”며 “네이버의 인공지능 기술이 코로나19 대응 인력의 업무 부담을 해소해 원활한 백신 접종을 이어나가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기자정보

TGN 포토뉴스



Tgnews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