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9 (일)

  • 맑음동두천 -1.8℃
  • 구름많음강릉 4.1℃
  • 맑음서울 1.5℃
  • 맑음대전 0.7℃
  • 맑음대구 3.9℃
  • 구름조금울산 5.7℃
  • 맑음광주 2.5℃
  • 맑음부산 6.8℃
  • 맑음고창 -0.7℃
  • 구름많음제주 7.1℃
  • 맑음강화 -2.0℃
  • 맑음보은 -2.2℃
  • 맑음금산 -2.1℃
  • 구름많음강진군 0.6℃
  • 맑음경주시 2.8℃
  • 맑음거제 5.4℃
기상청 제공

임실군 동네상권 활성화 필살기…공무원 소비촉진

(TGN 전북) “너무 힘든데, 그나마 공무원들 덕분에 버틸 수 있는 것 같아요.”



임실군청 공무원들이 앞다퉈 지역상권 살리기에 힘을 보태고 있다.


코로나 여파로 붕괴위기에 놓인 농촌상권을 살리기 위해 임실군청이 공무원 소비를 촉진하는 공격적인 대책을 속속 내놓으며 소상공인들에게 실낱같은 버팀목이 되고 있다.


임실군은 코로나 사태 이전부터 일찌감치 구내식당 수요휴무제를 실시해 왔다.


일주일에 한번씩은 점심시간에 지역 내 음식점을 이용하자는 취지에서다.


코로나 여진 속에 이 제도는 지역 내 음식점에 더욱 더 효과를 내고 있다. 여기에 평일 구내식당 배식율도 종전보다 크게 줄여, 500여명의 군청직원 중 필수 근무자 80명만 식사를 하도록 하고 있다.


그렇다 보니, 점심시간만 되면 공무원들은 삼삼오오 관내 식당가와 커피숍을 찾고 있다. 계산은 임실사랑상품권으로 대신하고 있다.


전 공무원을 대상으로 매달 5만원씩의 임실사랑상품권 의무구매제를 6월까지 시행하고, 급여의 일부인 복지포인트 중 20만원을 구매토록 한 덕이다.


게다가 이 기간 최대 100만원 한도 내에서 10% 특별할인을 시행하면서 5만원 이상 최대 100만원 상당을 구매하는 공무원들이 급증, 상품권 유통이 활발해지고 있다.


사실상 공무원 한 명당 6월까지 최소 40만원 안팎의 임실사랑상품권을 지역 내에서 소비하고 공무원 구매 열기가 갈수록 높아지고 있어 상권 활성화에 큰 보탬이 될 것으로 보인다.


군은 특별할인 기간을 6월까지 연장한 가운데 총 120억원 규모의 상품권을 추가 발행해 유통할 계획이다.


복지포인트는 주유비 등 교통비와, 일반음식점, 소형마트 식료품 구매 등에 사용할 수 있도록 복지포인트 사용범위도 확대하고 개인별 잔여 복지급여를 상반기내 일찍 쓰도록 유도하고 있다.


[뉴스출처 : 전라북도 임실군]

TGN 포토뉴스



21대 전북 국회의원출마자